2022.10.30 (일)

  • 맑음동두천 8.1℃
  • 구름많음강릉 11.4℃
  • 맑음서울 11.7℃
  • 구름조금대전 9.6℃
  • 맑음대구 10.2℃
  • 울산 12.8℃
  • 맑음광주 12.5℃
  • 맑음부산 13.7℃
  • 맑음고창 8.4℃
  • 맑음제주 16.0℃
  • 맑음강화 9.0℃
  • 구름많음보은 7.3℃
  • 구름많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9.7℃
  • 구름조금거제 12.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사회

밤새 폭우로 잠못 이룬 시민 외면하고, 퇴임식 강행한 서철모 화성시장

화성시 서철모 시장 퇴임식이 진행되며,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원스텝뉴스 이병희 기자 |

 

 

화성시 서철모 시장 퇴임식이 진행되며,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서시장은 집중호우로 인해 시민들은 불안에 떨고있는 와중에 퇴임식을 강행했다.

시민들이 우선이다. 금일 30일 진행된 퇴임식은 집중호우로 인해 영상으로 퇴임 인사를 전한 시장들과 달리 현장 행사를 무리하게 진행하여, 시민들뿐아니라 공무원들까지 아쉬움을 토로했다.

특히 화성시에 내린 집중호우로 화성시 도로가 마비되고 농가가 침수되는등의 사고가 잇따르고 있지만 서 시장은 꿋꿋이 퇴임식을 진행하고 있다는게 시 공무원의 제보로 알려졌다.

퇴임식을 취소하고 퇴임식에 동원된 공직자들을 피해 현장에 보내 피해를 최소하 하는데 앞장서야 할 시장의 뻔뻔한 행동에 개탄을 금할수 없다고 퇴임식에 참석한 공무원은 아쉽다고 말했다.

한편, 서시장은 퇴임 을 앞둔 22일에도 태국에 4박6일 출장을 다녀와 많은 빈축을 산 일이 있는데, 바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민주평통)자체 자매결연행사에 초청받아 참석 하는자리임에도 굳이 시장이 참석하지 않아도 될 자리에 정책보좌관, 수행비서,정무비서,도 동행해 출장비만 1000만원에 민주평통자문위원 행사비중 4000만원을 시비로 지원해 지탄을 받았다.

뿐만아니라 퇴임 일주일 앞두고 임기제 공무원 92명의 근무기간을 연장해 알박기 인사 논란으로 현취임하는 시장 인사권한까지 침해해 지적 받았다. 

장마철 집중 호우로 고통받고 있는 화성시민의 고충을 외면하고, 퇴임식을 진행하는 등 서철모 시장의 행보에 유종의 미가 없는것이 민선7기의  마지막인것 같아 시민들은 아쉬움을 나타냈다.


의회

더보기

생활 · 문화

더보기